default_top_notch
ad34

2019-2020 KOVO 남자 신인선수 드래프트 16일 열린다

기사승인 2019.09.12  12:31:50

공유
default_news_ad1
사진=KOVO 제공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남자프로배구 신인드래프트가 펼쳐진다. 

KOVO(한국배구연맹)은 오는 9월 16일 오전 11시 서울 청담동 리베라호텔 3층 베르사이유홀에서 2019-2020 남자 신인선수 드래프트를 개최한다.

이번 드래프트에는 성인 국가대표 출신인 김명관(S, 194.5cm/경기대), 홍상혁(L, 193.3cm/한양대), 정성규(L, 187.2cm/홍익대)를 비롯한 대학생 신청자 41명과 고등학교 졸업 예정자 2명 등 총 43명이 프로진출을 향한 도전장을 내민다.

올해 추첨방식은 기존과 동일한 지난 시즌 최종 순위 기준으로 하위 3팀에게 100%(7위 한국전력 50%, 6위 KB손해보험 35%, 5위 OK저축은행 15%)의 확률을 부여하고 나머지 4팀(4위 삼성화재, 3위 우리카드, 2위 대한항공, 1위 현대캐피탈)은 자동으로 순위가 정해지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지난 15회 동안 총 317명의 신인을 배출한 KOVO 남자 신인선수 드래프트는 포털사이트 네이버를 통해 인터넷 생중계 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5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