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4

‘우승’ 박기원 감독 “선수들의 헌신에 우승컵보다 더 큰걸 들고 올라간다”

기사승인 2019.10.06  17:07:53

공유
default_news_ad1
박기원 감독. (C)KOVO

[스포츠타임스=순천, 홍성욱 기자] “선수들이 헌신했다. 우승컵보다 더 큰걸 들고 올라간다.”

대한항공 박기원 감독은 선수들의 플레이에 감격한 표정이었다. 박 감독이 이끈 대한항공은 6일 순천팔마체육관에서 막을 내린 2019 순천ㆍMG새마을금고컵 프로배구대회 OK저축은행과의 결승전에서 세트스코어 3-0 승리를 거두며 대회 정상에 올랐다. 

박기원 감독은 우승 직후 “순천에 내려오면서 우승은 생각도 못했다. 선수들 몸 관리와 더불어 호흡만 맞추고 가자고 생각했다. 그런데 선수들이 집중해주고 열심히 해줬다. 이렇게까지 잘할 것이라고 생각하지 못했다”라며 감격해했다. 

MVP 비예나의 활약에 대해 박기원 감독은 “우리 팀이 조금 나이가 있다. 그 부분에 신경을 많이 쓰고 있다. 트라이아웃에서 젊은 선수를 뽑았다. 생각한 것보다 더 잘해주고 있다”라고 흡족해했다.

박기원 감독은 유광우의 활약에 대해서도 거론했다. 박 감독은 “우리 리듬 가운데 가장 중요한 것 중 하나다. 유광우가 투입한 짧은 시간 활약해 준 것이 많은 도움이 됐다. 1세트에 들어와 뽑은 그 3점이 큰 힘이 됐다”라고 말했다.  

박기원 감독은 “오늘 올라가 내일 하루만 쉬고 모레부터 훈련한다. 더 쉬어주고 싶은 마음이지만 개막전이 코앞이라 어쩔 수 없는 부분이 있다”고 말했다.

대한항공은 오는 12일 현대캐피탈과 개막전을 치른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5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