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4

MVP 비예나 “첫 대회 우승 목표 이뤄 기분 좋다”

기사승인 2019.10.06  18:04:46

공유
default_news_ad1
비예나. (C)KOVO

[스포츠타임스=순천, 홍성욱 기자] “첫 대회에서 우승이 목표였다. 이뤄서 기분이 좋다.”

비예나는 6일 순천팔마체육관에서 막을 내린 2019 순천ㆍMG새마을금고컵 프로배구대회 OK저축은행과의 결승전에서  27득점을 올리며 팀의 3-0 승리에 큰 공헌을 했다.

대한항공은 비예나의 활약 속에 5년 만에 컵대회 정상에 올랐다. 비예나는 기자단 투표 29표 가운데 16표를 받아 대회 MVP로 선정됐다. 

비예나는 “컵대회가 첫 대회(한국 진출 이후)였다. 우승이 목표였는데 이뤄서 기쁘다”라고 말했다. 이어 “MVP가 목표가 아니었지만 잘했기에 주신 상이라 생각한다”며 미소 지었다. 

처음 경험해 본 한국배구에 대해 비예나는 “확실히 유럽과는 다르다. 빠른 플레이를 해 블로킹을 쫓아다니는 데 애를 먹고 있다. 또 7개 팀이 비슷한 레벨이다”라고 말했다. 

상금 300만 원에 대해 아직 사용처를 생각해보지 않았다는 비예나는 “한국 음식에 잘 적응하고 있다. 특히 양념 갈비가 맛이 있다”며 다시 한 번 웃음을 보였다. 

비예나는 “남은 기간 준비를 잘 해 시즌 때 좋은 모습을 계속 보여드리겠다”라며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5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