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4

오타니 쇼해이, 일본 2만개 초등학교 마다 3개씩 글러브 6만개 기부

기사승인 2023.11.10  02:37:12

공유
default_news_ad1
글러브 6만개를 기부한 오타니 쇼헤이 [오타니 인스타그램 캡처]

미국 메이저리그(FA) 스토브리그에서 총액 5억 달러(약 6천553억 원)짜리 계약을 체결할 것으로 기대되는 오타니 쇼헤이가 일본의 모든 초등학교에 야구 글러브를 기부했다.

오타니는 9일(한국시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인스타그램을 통해 "일본의 2만여개 모든 초등학교에 각각 3개씩 총 6만여개의 야구 글러브를 기증한다"고 밝혔다.

이어 "야구를 통해 건강하고 즐거운 나날을 보냈으면 좋겠고, 이 글러브를 사용한 아이들과 미래에 함께 야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오타니는 올해부터 자신이 글러브 사용 계약을 체결한 '뉴발란스'사 글러브를 준비했다. 글러브 하나를 10만 원으로 계산해도 총액 60억 원에 해당하는 큰 금액이다.

한 달여 일찍 찾아온 '산타 오타니'의 선물은 박스 하나에 글러브가 3개씩 담겼다. 오타니는 인스타그램에 자신이 기부한 것과 같은 제품을 착용한 사진과 '야구하자!'라는 자필과 사인을 곁들였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5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