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4

함정우 등 KPGA투어 주축선수들, LIV 골프리그에 대거 지원...8일부터 프로모션 토너먼트

기사승인 2023.12.01  17:03:38

공유
default_news_ad1
함정우. (C)KPGA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제네시스 대상을 받은 함정우가 사우디아라비아 국부펀드(PIF)가 후원하는 LIV 골프리그에 지원했다.

1일(한국시간) LIV 골프리그가 발표한 프로모션 토너먼트 출전자 명단에는 함정우를 비롯해 엄재웅, 한승수(미국) 정찬민 강경남, 김비오, 고군택, 이정환, 이태희, 문경준 등 코리안투어에서 활동한 선수들이 대거 이름을 올렸다.

이 대회는 총상금 150만 달러(우승 상금 20만 달러)를 걸고 현지 시간 오는 8일부터 10일까지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골프클럽에서 4라운드를 치러 상위 3명에게 내년 LIV리그에 출전할 수 있는 자격을 준다.

1라운드를 마친 뒤 공동 20위까지 2라운드에 진출하고, 스코어가 재설정된 상태에서 2라운드 자동 진출권을 가진 선수들과 경쟁한다. LIV리그에서 뛰었지만 성적이 좋지 않아 재계약을 못했던 김시환 같은 선수들은 2라운드부터 출전한다.

2라운드 뒤 공동 20위 안에 든 선수들은 대회 마지막 날 다시 스코어를 원점에서 재설정한 뒤 36홀 경기를 치러 상위 3명이 내년 LIV리그에 출전권을 받는다. 코리안투어에서 활동하며 경쟁력을 갖춘 선수들에게는 도전 의지가 선명한 상황. 

이번 대회에는 2013년 메이저 골프대회 PGA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제이슨 더프너(미국)도 출전한다. 상금 규모가 큰 LIV리그를 노리는 선수들은 다양하다. 올해 46세인 더프너는 2019년 이후 각종 대회에서 톱10 안에 들지 못했고, 현재는 세계골프랭킹 543위로 떨어졌다.

더프너 이외에도 라이더컵에서 유럽팀으로 활약했던 빅토르 뒤비송(프랑스)도 출전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5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