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4

삼성, 김효범 감독 보좌할 코치진 구성 완료

기사승인 2024.05.01  06:32:40

공유
default_news_ad1
김보현, 김태경, 최수현 서울 삼성 코치 [서울 삼성 제공]

서울 삼성이 신임 사령탑 김효범 감독을 보좌할 코칭스태프 구성을 완료했다.

삼성은 30일 김 감독과 함께할 김보현, 김태경, 최수현 코치를 공식 선임했다고 밝혔다.

김보현 코치는 김 감독이 대행 신분으로 팀을 이끈 지난 시즌부터 함께 호흡을 맞춰왔다.

김태경 코치는 미국대학스포츠협회(NCAA) 곤자가대와 듀크대 여자농구팀 전력분석팀장을 맡은 바 있다.

현장 경험이 풍부한 그가 특유의 통계 분석을 통한 지도 방식을 팀에 이식할 걸로 삼성은 기대한다.

2012년 선수로 입단한 최수현 코치는 매니저를 거쳐 2022년부터 전력분석 업무를 해왔다. 올 시즌부터는 코치로 선수단을 지도할 예정이다.

이들은 1983년생으로 10개 구단 중 최연소인 김 감독과 함께 새 시즌 삼성의 반등에 앞장서려 한다.

김 감독은 2021년 삼성 코치를 맡았고, 2023-2024시즌 도중인 지난해 12월 은희석 전 감독이 사퇴하면서 감독대행으로 지휘봉을 잡아 시즌을 마무리했다.

팀을 수습한 지도력을 인정받아 지난 17일 정식 감독으로 승격됐다.

2023-2024시즌 14승 40패의 성적에 그친 삼성은 프로농구 사상 최초로 3시즌 연속 최하위에 머물렀다.

김 감독과 세 명의 코치가 '명가 재건'의 임무를 맡게 됐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5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