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4

'박해민 역전 싹쓸이 3루타' 4연승 LG, 삼성 제치고 3위로 올라서

기사승인 2024.05.26  21:28:14

공유
default_news_ad1
박해민 [연합뉴스]

'디펜딩 챔피언' LG 트윈스가 짜릿한 뒤집기를 연출하며 4연승을 질주했다.

LG는 26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4 신한 SOL 뱅크 KBO리그 NC 다이노스와 홈경기에서 박해민의 역전 3타점 3루타에 힘입어 6-3으로 승리했다.

최근 4연승을 달린 LG는 이날 패한 삼성 라이온즈를 제치고 3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

LG가 매서운 집중력으로 승부를 뒤집은 경기였다. 다니엘 카스타노와 케이시 켈리가 선발 대결을 벌인 가운데 선취점은 NC가 뽑았다.

NC는 4회초 무사 1, 3루에서 메튜 데이비슨의 희생플라이로 먼저 점수를 올렸다. 2사 후에는 김성욱이 좌중간 2루타, 김주원은 우전 적시타를 날려 3-0으로 앞섰다.

LG는 공수 교대 후 반격에 나섰다. 무사 1, 2루에서 NC 투수 카스타노가 1루에 견제 악송구를 하자 2루 주자 홍창기가 홈까지 파고들어 1점을 만회했고 1사 후 오스틴 딘이 희생플라이를 날려 2-3으로 추격했다.

5회말 다시 1사 만루의 기회를 잡은 LG는 박해민이 주자들을 모두 불러들이는 좌중간 3루타를 터뜨려 5-3으로 역전시켰다. 이어 오스틴이 우월 2루타를 날려 6-3으로 점수 차를 벌렸다.

승기를 잡은 LG는 선발 켈리가 6이닝을 3실점으로 막고 내려간 뒤 김진성(1이닝)-박명근(1이닝)-유영찬(1이닝) 필승조를 가동해 팀 승리를 지켰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5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