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4

음바페, 레알 마드리드 유니폼 입는다...5년 3,300억 원

기사승인 2024.06.03  17:47:48

공유
default_news_ad1
음바페 [AFP=연합뉴스]

'골잡이' 킬리안 음바페가 결국 레알 마드리드(스페인) 유니폼을 입는다.

영국 BBC는 음바페가 자유 이적으로 파리 생제르맹(PSG·프랑스)을 떠나 레알 마드리드에 입단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3일(한국시간) 보도했다.

BBC에 따르면 음바페는 지난 2월 레알 마드리드 이적에 구두로 동의했으며 최근 2029년까지 5년 계약을 체결했다.

음바페는 레알 마드리드로부터 매 시즌 1천500만 유로(약 224억 원)를 받고 계약금으로만 1억5천만 유로(약 2천242억 원)를 챙긴다. 즉, 이번 계약으로 음바페가 벌어들이는 돈은 2억2천500만  유로(약 3천362억 원)에 달한다.

음바페는 여기에 더해 레알 마드리드가 그의 초상권을 활용해 얻는 수입의 일정 부분도 가져간다.

PSG는 계약기간 종료 뒤에 음바페의 레알 마드리드 이적이 이뤄지기 때문에 이적료를 한 푼도 받지 못하게 됐다.

음바페와 PSG의 계약기간은 이달 30일까지다. 스페인 라리가 이적 기간이 시작되는 7월 1일 음바페의 레알 마드리드 이적이 이뤄진다. 그에 앞서 다음 주 레알 마드리드가 홈구장인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음바페 입단식을 진행할 수도 있다고 BBC는 전했다.

음바페는 PSG와 프랑스 대표팀을 상징하는 스타다. 임대로 뛴 2017-2018시즌부터 7시즌 동안 PSG의 주포 역할을 하며 308경기 256골을 기록했다.

프랑스 대표팀에서는 2018년 러시아 월드컵 우승에 앞장섰다.

음바페가 더 큰 무대에서 도전하기 위해 PSG를 떠나 레알 마드리드로 향할 것이라는 얘기가 지난여름부터 기정사실로 받아들여졌는데, 결국 현실이 됐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5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