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4

'통합우승 기운 불어넣는다' 여자배구 현대건설 배구단, KIA 응원 나서...13일 홈경기 시구 및 시타

기사승인 2024.07.02  17:38:32

공유
default_news_ad1
현대건설 선수단. [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배구단이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를 방문해 KIA 타이거즈 선수들에게 통합우승의 기운을 불어 넣는다.

KIA 타이거즈는 오는 13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SSG와의 홈경기에 현대건설 강성형 감독과 양효진 선수를 초청, 승리기원 시구 및 시타 이벤트를 진행한다.

시구는 현대건설 프렌차이즈 스타인 ‘미들블로커’ 양효진이 하고, 시타는 광주 출신 강성형 감독이 맡는다. 경기 중에는 현대건설 배구단 선수들과 함께하는 이닝 교대 이벤트를 진행해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비시즌 훈련이 한창인 현대건설은 무안 전지훈련을 마친 직후 광주 챔피언스필드에서의 야구장 방문으로 짧은 휴가에 돌입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5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